안내문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성동문화재단(이사장 정원오)에서 운영하는 성동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는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관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720일부터 813일까지 온라인 심리검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심리검사를 통해 청소년의 자기 이해를 돕고, 코로나19로 지친 상황에서 자신의 마음을 점검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프로그램은 MBTI 성격유형검사와 U&I 학습유형검사로 구성되어 있다.

 

MBTI 성격유형검사는 개인의 선천적 경향성을 평가하는 검사로, 청소년 개인의 성격유형을 이해하고 강점을 발견할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은 중학교 3학년부터 만 24세의 청소년이 참여 가능하다.

 

U&I 학습유형검사는 청소년의 학습에 있어 어떤 어려움을 겪고 있는지 파악할 수 있는 검사로 학습 성격과 행동을 평가할 수 있다. 참여 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부터 만 24세까지의 청소년이다.

 

성동문화재단 윤광식 대표이사는 이번 검사는 자신에 대한 깊은 이해와 성격유형에 따른 학습 동기와 방법을 찾는데 효과적인 시간이 될 것이다.”청소년에 대한 맞춤형 서비스를 고민하여 이번 여름방학을 재미있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신청방법은 성동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SNSQR코드를 스캔하여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용은 1만 원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QR코드를 통한 심리검사 신청 비대면 오리엔테이션 심리검사 실시 비대면 해석상담의 절차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성동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유선(2299-1388)으로 문의할 수 있다.

 

한편, 이 프로그램을 주관하는 성동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센터장 손세인)는 위기 청소년에 대한 상담, 보호, 교육 등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전문기관으로, 위기 청소년을 위한 안전망 구축 등 다양한 복지 사업을 꾸준히 운영해 오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