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공예주간 포스터

지친 일상의 치유, 공예로 여행을 떠나보세요
10월 1일~10일 ‘2021 공예주간’ 개최, 전국 634개 기관 참여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는 재단법인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 이하 공진원)과 함께 ‘공예로 떠나는 여행’을 주제로 10월 1일(금)부터 10일(일)까지 ‘2021 공예주간(Korea Craft Week 2021)’을 개최한다.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이 주변 가까운 곳에서 공예를 경험하고 일상을 치유해 생기 넘치는 가을날을 보내길 바라는 의미를 담아 주제를 정했다.

전국 634개 공방·갤러리·문화 예술 기관 등이 참여하는 2021 공예주간 행사는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된다. 공예주간에는 공예를 주제로 한 전시와 체험·판매·강연 등 총 1013개의 다양한 연계 행사가 전국에서 펼쳐진다.

먼저 올해 공예주간의 주요 행사로 공예전시 ‘완상(玩賞) - 아름다움에 대한 유람’이 문화역서울284 아르티오(RTO)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쓰임’의 도구로써 강조되는 공예의 기능을 깊이 있게 조명하고, 기물(器物)과 현대 미술 사이에서 사물(오브제) 그 자체로서 공예가 지닌 가치를 즐길 수 있다.

2021 공예 주간 참여처 ‘테라로사 강릉’

오프라인 행사들과 함께 개최되는 온라인 전시관 전시에서는 전국 주요 지역에서 열리는 전시는 물론 작품 제작 과정·교육·강연 등 다양한 영상을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올해는 문화 예술 관련 기관, 다양한 업체 등과 협업해 더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인천공항[공진원갤러리숍 ‘공예정원’ 작가 작품 추천(큐레이션) 전시, 공항 출국장 내 공예주간 홍보 영상 노출] △테라로사(강릉 커피공장 카페 내 차 문화 작품 전시) △로얄&컴퍼니(화성 로얄엑스 내 작가 3인 창작 공간 공개·전시회 개최) △서울공예박물관(전시회 관람, 호텔 숙박 연계 행사) △재주상회(마을 사람들 안내로 서귀포 해안가 마을 곳곳에 놓인 공예 작품 감상) 등으로 공예 여행을 떠나면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는 희망을 발견할 수 있다.

2021 공예주간 메인 전시 ‘완상’ 전시장

2021 공예주간은 행사 기간 전국 634개 참여 기관은 물론 국민이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하며 즐길 수 있도록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행사를 운영한다. 문체부도 사전에 모든 참여 기관에 방역 지침을 알리고, 전시장과 행사 안전 점검단을 운영해 주요 행사장의 진행 상황뿐만 아니라 방역 상황을 수시로 확인하는 등 안전한 행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2018년부터 시작해 올해 4회째를 맞는 공예주간은 일상에서 누구나 쉽게 공예를 즐길 수 있도록 전국 공예인들과 함께 전시·체험·판매·지역 연계 행사 등을 진행하고, 이를 통해 공예 소비 활성화를 끌어내는 공예 문화 축제다. 공예주간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 및 참여 방법은 공예주간 공식 누리집과 누리소통망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개요

재단법인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기관으로, 한국 공예 발전 및 디자인 문화 확산을 목표로 2010년 4월 1일 출범했다. 한국 공예의 가치를 세계에 알리고 활성화하기 위해 다양한 전시·세미나·교육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cdf.kr

관련링크

2021 공예주간 공식 홈페이지: http://www.kcdf.kr/craftweek
2021 공예주간 온라인 전시관: http://www.koreacraftweek.com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