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재단법인 성동문화재단(이사장 정원오)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 여가친화기업인증을 획득했다.

 

여가친화기업은 근로자들이 일과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모범적인 기업을 선정하는 제도이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여가 요건 제도화, 여가활동 지원, 조직문화, 최고 경영진의 리더십, 직원 만족도 등 5개의 항목에 대한 현장 평가로 기업을 선정했다.

 

성동문화재단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근로환경을 개선하고 여가친화적인 직장 분위기 조성하기 위해 복리후생을 제공하는 등 건강한 조직문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성동문화재단 윤광식 대표는 주민에게 친절과 공정성, 안전한 공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직원들이 행복하게 일할 수 있는 직장환경 조성이 중요하다.”다양한 여가 친화적 시스템을 도입하여 즐거운 일터를 만들어나가겠다.”고 전했다.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