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조성우(57)집행위원장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가 집행위원장에 음악감독 조성우(57) 씨를 선임했다.
조성우 집행위원장은 6월부터 제16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수장으로 영화제를 이끌게 된다. 


조성우(57) 집행위원장은 제2회(2007)부터 제6회(2010)까지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집행위원장을 역임, 제천국제음악영화제와는 인연이 깊다. 재임 기간에는 국제경쟁부문인 ‘세계음악영화의 흐름’, '음악영화 사전제작지원' 등을 신설하고, '제천영화음악상'을 제정하여 국내 영화음악 작곡가들의 가치를 재발견했다. 또한 재능 있는 음악영화인을 키우는 ‘영화음악 아카데미’ 등을 통해 신진 영화음악 작곡가들을 배출, 제천국제음악영화제를 아시아 대표 음악영화제로 성장시키는 데 혁혁한 공을 세웠다는 평가를 받았다.
 

조성우(57) 집행위원장은 허진호 감독의 ‘8월의 크리스마스’(2000), ’봄날은 간다’(2001), ’천문; 하늘에 묻는다’(2019), 이명세 감독의 ‘인정사정 볼 것 없다’(1999), ‘형사’(2005), 박흥식 감독의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2000) 등 43여 편이 넘는 영화음악을 작곡했으며 ‘가족의 탄생’(2006), ‘순정만화’(2008), ‘만추’(2011) 등 다수의 작품에도 제작자로 참여했다.
 

조성우(57) 집행위원장은 “코로나19로 문화예술계 전반이 침체되어 있지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게 2020년은 16회를 맞이하는 뜻깊은 해인만큼 지난 15년을 돌아보고, 앞으로의 15년을 향해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원년으로 삼을 것” 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올해로 16회를 맞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2020년 8월 13일(목)부터 8월 18일(화)까지 6일간 충청북도 제천시 일대에서 열린다.


[조성우 집행위원장 프로필] 

약력 • 조성우(CHO Sung-woo) / 1963년생


주요경력
• 연세대 철학과 겸임교수

• 전)제2회-제6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 역임  

• 제2회 부에노스아이레스 국제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수상

(영화 ‘플란다스의 개’(2000)) 

• 제25회 청룡영화제 음악상(영화 ‘꽃 피는 봄이 오면’,2004)

• 제8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제천영화음악상(2012) 

• 제48회 대종상영화제 음악상(영화 ‘만추’(2010)) 

• 제53회 대종상영화제 음악상(영화 ‘덕혜옹주’(2016))    


주요작품
•‘8월의 크리스마스’(2000), ’봄날은 간다’(2001), ‘인정사정 볼 것 없다’(1999),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2000), ‘꽃 피는 봄이 오면’(2004), ‘만추’(2010), ‘덕혜옹주’(2016),‘천문: 하늘에 묻는다’(2019) 음악

• ‘가족의 탄생’(2006), ‘아버지와 마리와 나’(2008), ‘그녀는 예뻤다’(2008), ‘뷰티풀 마인드’(2018) 등 독립영화 제작투자 

• ‘순정만화’(2008), ‘만추’(2011) 등 제작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