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년간 이어온 국립국악관현악단 대표 스테디셀러

아나운서 이금희의 쉽고 친근한 해설로 만나는 우리 음악

믿고 듣는 발라드의 여왕왁스와 협연 무대

국악관현악·명작 영화 OST·거문고 협연의 다채로운 구성

공연명 국립국악관현악단 정오의 음악회
일시 2021122() 오전 11
장소 국립극장 해오름
주요
제작진
해설 이금희 (아나운서)
지휘 이승훤
프로그램 정오의 시작 최지운
국악관현악을 위한 소소시
정오의 협연 거문고 협주곡 청우
_신지희 협연
정오의 시네마 미션
정오의 스타 가수 왁스
정오의 관현악 조원행
국악관현악 대지
관람료 R3만원, S2만원
관람연령 8세 이상
소요시간 70
예매 국립극장 02-2280-4114 www.ntok.go.kr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국립극장 전속단체 국립국악관현악단(예술감독 김성진)이 국악 브런치 콘서트 정오의 음악회12 2() 해오름극장에서 공연한다.

2009
년 첫 선을 보인 정오의 음악회는 매달 쉽고 친절한 해설과 함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국립극장 대표 상설공연이다.

아나운서 이금희가 해설을 맡아 특유의 부드럽고 편안한 진행으로 관객의 이해를 돕고, 지휘자 이승훤이 지휘를 맡는다.

이번 시즌 정오의 음악회는 공연일에 해당하는 탄생화의 꽃말을 주제로 한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2021
년의 마지막 정오의 음악회무대가 될 이번 공연의 탄생화는 이끼로 꽃말은 모성애. 추운 겨울, ‘모성애를 주제로 펼치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아름다운 연주는 관객의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줄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첫 순서인 정오의 시작에서는 지난해 국립극장 창작 공모사업 함께 가는 길을 통해 발굴한 신작국악관현악을 위한 소소시小小時’(작곡 최지운)를 선보인다.

소소시는 시간을 소재로 한 작품으로, 작디작은 시간이 모여 구슬처럼 굴러가는 심상을 표현한다. ‘60’으로 설정된 템포 위로, 우드블록과 라쳇 등의 타악기가 시계의 초침소리와 태엽을 표현하며 시간의 신비로움을 연주한다.

이어지는 정오의 협연 올해 국립국악관현악단에 입단한 신입단원의 기량을 맛볼 수 있는 협연 무대다.

거문고 파트 신지희 단원이 마지막 주자로 나서 거문고 협주곡 청우’(작곡 계성원)을 선보인다. 쌓인 눈과 해묵은 먼지를 씻어내는 맑은 비를 표현하는 거문고 독주와 관현악의 조화로 새로운 생명의 시작을 알리는 곡의 주제를 드러낸다.

정오의 시네마는 명작 영화 OST를 국악관현악으로 만나보는 순서다.

12
월의 작품으로는 1986년 칸영화제 황금종려상과 1987년 골든 글로브 시상식 음악상을 수상한 영화 미션’(1986)을 선정했다.

넬라 판타지아’(Nella Fantasia)의 원곡 가브리엘의 오보에’(Gabriel’s Oboe)를 포함해 종교사랑정의에 대해 질문을 던지는 영화 미션속 음악을 국악관현악 버전으로 영상과 함께 감상할 수 있다.

대중가요·판소리·뮤지컬 등 여러 장르의 스타와 국악관현악이 만나는 정오의 스타에서는 믿고 듣는 발라드의 여왕왁스가 함께한다.

발라드뿐만 아니라 댄스, 록 등 다양한 장르에 히트곡을 보유한 왁스는 데뷔곡 엄마의 일기를 비롯해 여자 솔로 가수 단일앨범 국내 판매량 1위를 기록한 2집 앨범 타이틀곡 화장을 고치고’, 장혜리의 내게 남은 사랑을 드릴께요를 록으로 리메이크한 내게 남은 사랑을 다 줄께를 국립국악관현악단과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마지막은 국악관현악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정오의 관현악으로 모성애라는 주제에 맞춰 조원행 작곡가의 국악관현악 대지를 연주한다.

대지는 영어로 ‘Mother Earth’로 불리며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인간의 근본이자 젖줄인 소중한 삶의 터전으로 여겨졌다.

3악장으로 구성된 이 곡은 1악장 생동’, 2악장 ’, 3악장 을 통해 인간의 근본이자 젖줄인 대지에서 살아가며 겪는 즐거움과 슬픔, 이를 지키기 위한 선조들의 희생을 담아낸 곡이다.

정오의 음악회는 재관람 관객을 위한 보고 또 보고할인을 제공한다. 202011월부터 202110월까지 정오의 음악회를 관람한 관객은 12매까지 30% 할인된 가격으로 티켓을 구매 할 수 있다.

2021
정오의 음악회재관람자 대상 이벤트인 정오의 도장 깨기도 마무리되어 2021년 총 6 공연의 관람티켓을 모두 모은 관객에게 매표소에서 소정의 선물을 제공한다.

한편 공연 종료 후 사회적 기업 제과업체인 지구촌보호작업장에서 만든 간식과 서울우유에서 협찬한 우유도 간식으로 제공한다.

공연은 방역 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실행방안에 따라 객석 띄어 앉기를 실시한다.

예매·문의 국립극장 홈페이지(www.ntok.go.kr) 또는 전화(02-2280-4114).

프로그램

정오의 시작 국악관현악을 위한 소소시小小時 작곡 최지운
정오의 협연 거문고 협주곡 청우 작곡 계성원
협연 신지희
정오의 시네마 영화 미션넬라 판타지아 편곡 배새롬
정오의 스타 화장을 고치고
엄마의 일기
내게 남은 사랑을 다 줄게

편곡 김창환
편곡 김창환
편곡 이고운
협연 왁스
정오의 관현악 국악관현악 대지 작곡 조원행

 

주요 제작진 및 출연진 소개






예술감독 | 김성진
7대 국립국악관현악단 예술감독. 오케스트라를 통한 한국음악의 세계화를 이끌고 있는 김성진은 세계 각국의 국립단체 객원 지휘자로 활동하며 동서양을 아우르는 섬세한 지휘력을 인정받았다. 서울시국악관현악단 단장, 청주시립국악단 예술감독, 서울시청소년국악단 단장을 역임하는 등 국악 연주 단체의 총괄 운영 및 지휘 경험이 풍부한 리더이자 한국예술종합학교 객원 교수로 활동하며 후진 양성에도 힘써왔다.




지휘 | 이승훤
서울대학교 음악대학과 동 대학원 국악과에서 피리와 국악 지휘를 전공했으며, 국립국악관현악단 부지휘자를 역임했다. 현재 한양대학교에서 국악 지휘 박사과정을 밟고 있다. 국가무형문화재 피리정악 및 대취타 이수자로, 난계국악단 상임단원을 역임했으며 경찰국악대장으로 다양한 무대에 서왔다. 담백하면서도 절제된 소리 속 국악기 본연의 음색을 담아내는 지휘자다.




해설이금희
1989KBS 공채 아나운서로 방송활동을 시작해 '6시 내고향''아침마당' 등의 TV 프로그램 진행자로 활동해왔다. 뿐만 아니라, ‘이금희의 가요산책’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 '이금희와 함께 음악의 숲을' 등에서는 라디오 DJ'인간극장''한국기행' 등에서는 내레이터로도 활약하고 있다. 1999년부터 숙명여대 미디어학부 겸임교수로 강의도 하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 마이금희를 개설해 유튜버로서도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정오의 협연 | 신지희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 석사를 수료했다. 여러 차례 거문고 독주회를 비롯하여, 2017년 조선일보 신인음악회, 2018년 아트홀 가얏고을 긴 산조전, 2020년 국립국악원 목요풍류 명인명곡 찾기 등 공연에 참여했다. 국립국악중·고등학교와 전주예술중학교에 출강한 바 있으며, 국립국악관현악단 인턴 단원을 역임, 현재 국립국악관현악단 거문고 파트 단원으로 재직 중이다.





정오의 스타 | 왁스
2000년 데뷔한 왁스는 2001년 발표한 화장을 고치고가 국민적 인기를 얻으며 70만장 넘는 판매고를 기록하고, 지상파 가요 프로그램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이후 댄스곡 오빠’ ‘Money’, 황혼의 문턱’, 발라드 부탁해요등 다양한 장르에서 연이어 히트곡을 발표하며, 2000년대를 대표하는 가수로 자리잡았다. 데뷔 후 20여년의 시간 동안 긴 공백 없이 꾸준히 신곡을 발표하고 있으며, 인기 드라마 OST 작업과 유튜브 채널 운영도 하고 있다.

국립국악관현악단


1995년 창단된 국립국악관현악단은 국립극장 전속단체로 동시대의 음악을 창작하고, 수준 높은 음악으로 전 세계 관객에게 감동을 전하고 있는 연주 단체다.

유구한 역사 속 개발되고 전승되어온 한국 고유의 악기로 편성된 국립국악관현악단은 국내외 저명한 작곡가 및 지휘자들을 영입해 60여 명의 전속 연주자와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통 음악의 현대적인 재해석, 한국의 정신과 정체성을 담은 사운드, 전 세계의 관객에게 감동을 전하는 독자적인 레퍼토리로 차별화된 음악회를 기획·개발하여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지난 20여 년간 초대 단장 박범훈, 2대 단장 한상일, 3대 예술감독 최상화, 4대 예술감독 황병기, 5대 예술감독 원일, 6대 예술감독 임재원을 거쳤고, 현재 7대 예술감독 김성진과 함께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고 있다.

국립예술단체다운 품격이 있는 공연,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 국립국악관현악단만의 정체성이 담긴 공연을 목표로 과거와 현재, 미래를 잇는 창작 작업에 끊임없이 도전하고 있다.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